도르지데렘 다바 DORJDEREM Davaa (Mongol)

An Opposite Freedom, 2013, fiberglass, horn, felt, 43 x 83 x 230cm
Human and Nature, 2013, fiberglass, horn, felt, 45 x 70 x 170cm
Waiting for the End, 2013, fiberglass, horn, felt, 72 x 60 x 64cm

도르지데램 다바는 가죽, 피부, 뿔과 같은 몽골 재료를 사용하고 자연적인 질감, 모양, 재료 유연성의 이점을 살려 작업을 한다. 이번에 출품된 작품에서 작가는 할머니, 아버지, 아내와 같이 자신과 밀접한 관계를 갖은 인물들과의 경험을 모티브로 이용하고 있다. 다바는 자신의 기억과 경험을 작품 속에 이입함으로써 사람들이 자유의 깊은 의미를 경험하는 특별한 순간을 포착하고 인간 자유의 본질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Dorjiderem Davaa utilizes leather, skin, horn or other Mongol oriented materials, while still maintaining the advantages of natural materials’ texture, shape or malleability. Davaa’s artworks presented in the Changwon Sculpture Biennale showcase subject matters that are closely related to or have close relationship with the artist himself, such as his grandmother, father or wife. Davaa captures the very special moment when people experiences the significant and profound meaning of freedom by weaving his own memories and experiences into his works, while at the same time steering the audience/viewer to raise a question on the substance of human freed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