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리야스 카를레 Sheryas KARLE (India)

Desk Sculptures for Refused Pedestals.     
-Proposals for the rejected Biennale sites

쉬리야스 카를레는 2014 창원조각비엔날레 기획팀이 마산 원도심 일대에서 전시장소를 섭외하는 과정 중 ‘거절당한 공간’ 리스트에 관심을 가졌다. 2014년 2월부터 7월 말까지(6개월동안) 수많은 유휴공간, 빈 상가, 방치된 공간을 섭외하였으나, 다양한 이유로 거절당했다. 작가는 기획팀이 거절당한 여러 장소 중 열한 곳을 선택하여 거절당한 공간을 위한 전시 제안서를 작성한다. 실제 거절당한 공간에서 선보이는 작품은 아니지만, 각 장소의 맥락을 헤아려 작성한 작업 제안서는 2014 창원조각비엔날레의 정체성에 대한 이해를 돕는 길잡이 역할을 한다.

Shreyas Karle was interested in ‘rejected space’. When Changwon Sculpture Biennale team approached to secure exhibition venues in Masan’s old town area, from February till July of 2014 timeframe, land lords or property owners refused biennale team’s proposals even though these were closed, abandoned or empty spaces. The artist was interested in these spaces and chose 11 spaces from the list. Shreyas Karle produced exhibition proposal documents for these places. Even though these works are not actually displayed at actually refused spaces, the proposal documents could provide a guiding principles and contexts to further understanding the identity and notion of Changwon Sculpture Bienn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