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나 코사마추 Anjana KOTHAMACHU (India)

Dream Bay, 2014, video projection, sound piece, installation

작가의 예술적 실천은 욕망과의 관계를 표현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그 욕망은 원천적인 생명력으로 읽을 수도 있는데, 이는 개인 또는 사회를 통해 경험 가능하다. 작가는 2달 동안 마산합포구에 거주하면서 욕망으로 얽힌 도시공간을 재해석했다. 특히 지역에서만 만날 수 있는 재료, 의식, 역사, 신화, 문화와 관행을 통해 도시공간의 탄생과 부패 그리고 어떻게 현재의 지구환경에서 그 욕망을 읽을 수 있는지 이야기한다.

Anjana Kothamachu is focused on expressing the relationship between her artistic practices with the notion of human desire. The desire could be interpreted and read as the basic vitality, which can be experienced through individual life or social circles. The artist has resided at Masanhappo-gu for two months and reinterpreted the urban space as a place that is interwoven with the human desires of people who living in there. Especially, the artist will talk about how one can read the desires at the current environment through the birth/death of urban space, and through the history, customs, myths, culture and conventions of the c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