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리 도노 Heri DONO (Indonesia)

Agent of Change, 2009, fiberglass painted enamel paint, 20pcs, size of each: 25 x 20 x 45cm
Homage to Hamengkubuwono, 2010, fiberglass, bulb, electronic device, 120 x 350 x 75cm
The Three Donoraurus, 2013, fiberglass, dimensions variable

여러 개의 섬으로 구성된 다민족국가인 인도네시아 출신인 해리 도노(Heri Wardono)는 자바(Java)의 전통 그림자 인형극인 와양 쿨릿(wayang kulit)을 모티브로 현대 인도네시아의 정치, 사회적 문제를 해학적으로 고발한 작품을 발표해 왔다. 자신의 이름과 공룡을 결합해 만든 캐릭터인 ‘도노사우러스’는 알렉상드르 뒤마의 소설 『삼총사』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한 것이지만 인간과 동물이 혼성된 그의 작품은 모터와 같은 기계에 의해 작동하는 괴물인 경우가 많다. 천사와 악마의 모습을 동시에 갖추고 있는 도노사우러스와 비교하자면 <하멩쿠부워노 9세>는 인도네시아의 독립에 중요한 역할을 한 족자카르타의 왕에 대한 경의를, 화장실에 나란히 앉아있는 예술가를 표현한 <변화를 이끄는 사람들>은 예술가들의 창의적 사고가 세계를 바꿀 수 있다는 믿음을 표현한 것이다.

Heri Dono is from Indonesia, which is a multi-ethnic and multi-islands country, and has produced art works motivated by Wayang Kulit, Java’s traditional shadow puppet show. His art works are criticizing Indonesia’s social and political issues with satire and humor. His character, Donosaurus, produced by combining his name and dinosaur, was inspired by legendary literature, Three Musketeers. However, these characters are mixture of human and animal, often a monster-like machine activated by motors.
While <The Three Donoraurus> has both features of angel and demon, <Homage to Hamengkubuwono> is a work that pays homage to a Zakartan king who played an important role to the independence of Indonesia. The work<Agent of Change> show artists who are sitting at the toilet side by side, to represent that artists’ creative thinking could actually change the 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