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자 소개

Introduction

최태만
예술감독

예술감독 최태만은 1990년부터 모란미술관 학예연구실장으로 재직하며 기획한 ‘1992모란국제조각심포지엄’을 비롯하여 국내외에서 많은 전시를 기획했다.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사로 재직할 때 ‘1993휘트니비엔날레서울’, ‘민중미술15년:1980-1994’, ‘한국현대미술 베이징’ 전 등을 맡아 진행했고, 독립큐레이터로서도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의 ‘멋진 신세계의 거주자들’(2000), ‘오귀스트 로댕: 위대한 손’(2002), ‘인권, 사람이 하늘입니다’ 등을 기획했다. 2004부산비엔날레 현대미술전 전시감독, 2009년과 2010년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의 예술감독을 역임했다. 그 후에도 크고 작은 전시를 조직하였으며, 2013년에는 88서울올림픽 개최 25주년을 기념하여 소마미술관의 ‘힘, 아름다움은 어디에 있는가?’를 기획했다.

1984년부터 미술평론가로 활동하며 국내외의 미술잡지, 전시도록, 신문 등에 비평을 발표하고 있으며, 그동안 쓴 책으로 『소통으로서의 미술』(삶과꿈, 1995), 『미술과 도시』(열화당, 1995), 『한국조각의 오늘』(미술연감사, 1995), 『미술과 혁명』(재원, 1996), 『권진규』(공저, 삼성문화재단, 1997), 『어둠 속에서 빛나는 청춘: 안창홍』(눈빛, 1998), 『한국현대조각사연구』(아트북스, 2007), 『미술과 사회적 상상력』(국민대출판부, 2008) 등이 있다. 예술의 사회적 실천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최태만은 한국전쟁기 미술가들의 활동을 주제로 한 「한국전쟁과 미술: 선전·경험·기록」으로 동국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국민대학교 예술대학의 교수로 재직하며 학자로서도 저서집필과 비평활동, 교육에 매진하고 있다.


Choi Taeman
Director / Curator

Artistic director Choi Tae Man has organized numerous national and international exhibitions since 1990, including the ‘1992 Moran International Sculpture Symposium’ during his time as a head curator in Moran Museum of Art. He was also in charge of ‘1993 Whitney Biennale Seoul’, ‘15 years of Minjoong Misool(People’s Art): 1980-1994’, and ‘Korean Contemporary Art in Beijing’ as a curator in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in Korea and has independently curated ‘Inhabitants of the Brave New world’(2002) and ‘Auguste Rodin: The Great Hand’(2002) held at the Seoul Arts Center -Hangaram Museum. Moreover, he was Artistic Director of the Contemporary Art Exhibition, Busan Biennale 2004 and the Icheon International Sculpture Symposium 2009 and 2010. In 2013, he organized the 25th anniversary of 88 Seoul Olympics Exhibition, ‘Power, Where does the Beauty lie?’

Since 1984, Choi has been contributing numerous articles and essays to various art magazines, exhibition catalogues and newspaper columns as an art critic. He published several books including Art as Communication(1995), Korean Sculpture Today(1995), Art and City(1996), Art and Revolution(1997), Youth Shining in the Dark: An Chang-Hong(1998), Study of Korean Modern Sculpture History(2007), and Art and Social Imagination(2007). He has obtained his doctoral degree in Art History at Dong Guk University with the dissertation, entitled Korean War and Art: Propaganda·Experience·Record. Currently he is full professor at the College of Art in Kookmin University, Seoul, Korea. Interested in the social acts of art, as art critic as well as scholar, he has committed in writing, critics and lectures.

김지연
큐레이터

큐레이터 김지연은 가나아트센터 전시기획자(2003-2008), 학고재갤러리 기획실장(2009-2012)을 거쳐 독립큐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제9회 상하이비엔날레 대전파빌리온 <재개발>(2012)의 큐레이터로 일했으며, 대전시립미술관의 <프로젝트 대전 2012 – 에네르기>(2012), 김해문화의전당 윤슬미술관 <한국현대미술의 흐름 4 여성주의>(2013) 전에 협력큐레이터로 참여했다. 2013년 해인사에서 열린 <해인아트프로젝트 2013 마음>전의 큐레이터로 활동했고, 아트쇼 부산 2014의 예술 감독, 지리산프로젝트의 큐레이터로 일하고 있다.

<10년 후, 과학과 예술의 만남>(인사아트센터, 국립중앙과학관, 2003-2006), 이상 탄생 100주년 기념 문학그림전 <이상, 그 이상을 말하다>(교보문고, 2010), 이원수 윤석중 탄생 100주년 기념 문학그림전 <고향의 봄을 그리는 소년>(국립어린이청소년 도서관, 2011), 현실과 발언 30주년 기념전 <정치적인 것을 넘어서>(인사아트센터, 2011)등의 전시를 공동 기획했고, <천송이 꽃을 피우자>(인사아트센터, 2008), <민중의 힘과 꿈>(가나아트센터,2007), <알로곤 어페어>(학고재갤러리 2009),<한국미술사+화가의 초상>(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 2009), <춘추>(학고재갤러리 2010) 등을 기획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추진하는 바이칼 노마딕 레지던시에서 <느슨한 아바이 프로젝트>(2012)를 기획, 이와 관련하여 좌담집 『후일담』(경향아티클, 2013)을 출판했다. 미술전문지, 일간지 등에 미술비평문 및 문화 칼럼을 발표하고 있으며, 선후배 작가 간의 대담을 엮어 『예술가들의 대화』(아트북스, 2011)를, 서울문화재단 예술평론가 지원 사업에 선정되어 공동 평론집 『예술을 쓰고 감동을 읽다』(서울문화재단, 2012)를 출간하는 등, 전시기획과 함께 비평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Kim, Jiyon
Curator

Kim Jiyon is known as an independent curator, she worked at curatorial department, Gana Art Center (2003-2008), at Hakgojae Gallery as an artistic director (2009-2012). Also, She has curated numerous exhibitions – ‘Redevelopment’, Daejeon Pavilion that was a part of 9th Shanghai Biennale, ‘Blooming the Flowers of Thousand Pieces’, ‘The Power and the Dream of Minjung ’, ‘Alogon Affair’, ‘The Art History of Korea+The Portrait of Artist’, ‘Spring and Autumn’, ‘Haein Art Project-Maum (2013).’ And she has taken part in ‘Project Daejun 2012-Energy (2012)’, ‘The 4th Wave of Korean Modern Art-Feminism (2013)’ as a cooperative curator. Moreover, she has collaborated the exhibitions ’10 years after, the Science+Art’, ‘Yi Sang, Talking over Beyond Yi Sang and More’ for the Anniversary of Thousandth Birth of Yi Sang, and ‘Beyond of the Political Issue’ for the thirtieth Anniversary of The Reality and Utterance.

As an art critic and a cultural columnist she actively contributes to an art magazine, a daily paper. Also, she has published the critic “Discussion of the artists” and essays in criticism with other authors “Write the Arts and read the Impression.” She is currently serving ‘Artshow Busan 2014’ as an artistic director and ‘The Project of Jiri San’ as a curator.

조직안내

위원회

위원장 김이순
위원 김상문, 안규철, 유진상, 이대형, 전상종(부위원장), 정현, 조은정
간사 박효진

Organization Structure
Promoting Committee Chairperson:
Kim Yisoon
Members:
Kim Sangmoon, An Kyucheol, Yu Jinsang,
Lee Daehyeong, Jeon Sanjong
(Deputy Chairperson), Jeong Hyeon,
Cho Eunjeong
Assistant Administrator:
Park Hyojin

창원조각비엔날레 기획팀

예술감독 최태만
큐레이터 김지연
코디네이터 권유정
코디네이터 오미진
코디네이터 문정숙

Curating Team
Artistic Director: Choi Taeman
Curator: Kim Jiyon
Coordinator: Kwon Yujeong
Coordinator: Oh Mijin
Coordinator: Moon Jeongsuk

창원조각비엔날레 사무국

사무국장 왕태운
전시지원팀장 이병호
코디네이터 이은아(행정)
코디네이터 강희경(전시지원)

우) 631-130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합포구 문신길 147(추산동)
T. 055-222-4003 / F. 055-222-4006
E-mail: cwart2014@gmail.com

Executive Office
Chief: Wang Taewun
Exhibition Support Team Head: Lee Byeongho
Coordinator: Lee Eunah(Administration)
Coordinator: Kang Heekyeong (Exhibition Support)

Address: 147 Moonshin-gil, Masanhappo-gu, Changwon-si, Gyeongsangnam-do,
South Korea Post Code) 631-130
T. 055-222-4003 / F. 055-222-4006
E-mail: cwart2014@gmail.com